CULTURE/연극2011. 1. 31. 11:37


- 제목 : 코믹쇼 로미오&줄리엣 시즌2
- 부제 : 오늘의 로미오와 줄리엣을 골라주세요!!
- 장르 : 연극
- 일시 : 2008.09.05 ~ 2011.03.31  
- 장소 : 대학로 소리 아트홀 1관 
- 출연 :  김한나, 이정훈, 박세준, 김종현, 장하람, 황선주, 신나리 ..  
- 관람등급 : 8세이상 
- 관람시간 : 100분 
- 기획사정보
  주최: (주)애드벤치소리아트홀
- 문의: 02-766-2022  


* 출처 : 인터파크티켓 

개인별점 : ★ ★ ★ ★ ★

개인적으로 아끼는(누구맘대로-_-) 연극입니다. 극의 특성 상 관객들의 투표로 이루어지기 때문에 매 회
주인공이 누가 될 지 모르는 톡특한 관객참여형 연극입니다.

게다가 우리에게는 너무도 익숙한 사골(?) 소재인 '로미오와 줄리엣'이라 그런지 제목만들어도 친숙합니다.
그래서 오히려 식상한 느낌마저 줄 수 있지만 '관객투표로 결정되는 현대판 로미오와 줄리엣'이라는 점에서
젊은 층의 호응을 많이 얻고 있는 것 같습니다.

연극에 관심있으신 분들이라면 이미 한번 쯤 들어보셨거나 아마 보셨을 정도로 대학로에서 성황리에 공연되고 있구요.
처음에는 '껌 아트홀'에서 공연되다가, 차후에 새로 지어진 '소리아트홀'로 장소를 옮기게 되었습니다.
(그만큼 돈을 많이 번건가? -_- 라고 조심스럽게 생각을 해 봅니다. 소리아트홀이 대학로 소극장 치고는 시설이
상당히 쾌적하고 좋습니다. 이미 엉덩이의 고통과 다리를 접어서 관람해 보신 분들만이 알 수 있는 소극장의 열악한 현실...-_-)
소리아트홀은 혜화역 1번출국에서 쭉쭉- 직진하시다 보면 우측에 간판이 크게 보이실겁니다.

저는 7차 때부터 이 연극을 관람했습니다. 초반에 로미오 네명, 줄리엣 네명 이 자기소개 타임을 갖고- 끝나면
바로 관객들의 거수(-_-)로 투표가 진행됩니다. 그날 그날 관객들의 성향에 따라 주인공이 정해지는 듯 합니다만,
아무래도 사람의 취향이라는 것이 두루두루 비슷한 것인지 인기 있는 로미오와 줄리엣이 양분되는 것이 일반적입니다. ^^

하지만 가끔 생각지도 못한 배우분이 로미오가 되셨을때 더 빵빵 터지는 시너지 효과가 생기기도 하고,
결론은 누가 주인공이 되든 이 연극은 유쾌하다는 거! ㅎ_ㅎ

투표에 의해 주인공이 초반에 결정되고 나면 그것으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중간에 교체할 수 있는 시간도 주어집니다.
주인공에 떨어지면 가차 없이 까만 쫄쫄이 행입니다. ㅋㅋㅋ 쫄쫄이들 보는 재미도 쏠쏠합니다. (응-_-?)

7차 때부터 시작해서 지금은 8차이고, 바로 오늘- 8차 막공이었드랬죠?
하지만 끝난 것은 아니구요, 이제 다른 배우분들로 교체되어서 9차로 공연이 이어져 갑니다.

제가 그동안 이 연극을 지인과 10회(똑같은 지인-_-)이상 족히 봐 온 이유는,
옥션 로미오님과 연하남 로미오님 때문이었습니다. 처음엔 아 잘생긴 배우다. *-_-* 라는 초딩적인 생각으로
한번 더 보러 가고 그런 것이었는데, 보다 보니 우선 독특한 방식의 연극이 봐도 봐도 질리지 않는 이상한 매력으로
다가왔고 배우분들한테 꽃히니 이건 뭐 걍 러쉬...-_-

결론적으로 여기까지 와서 이미 집에는 로미오와 줄리엣 공연 표딱지만 수두룩...
보통 다른 연극은 아무리 재미있어도 세 번 보면 아 한계인가 싶고 그런데 말입니다.
(세 번 보는것도 이상해...-_-)

싸이클럽도 생생하게(?) 잘 운영되고 있어서 관람 후에 한번 방문하시면 재미있으실 것 같고,
배우분들께 1촌신청하시면 누구 하나 튕기지 않고 다 수락해주십니다...(-_-)

이렇게 열정적으로 관람한 끝에, 다행히도 배우분들과 사진을 찍는 기염도 토해 냈습니다.
(사진은 개인소장하겠습니다...-_-)

그리고 한가지 팁을 드리자면, '연극은 맨 앞자리에서 봐야 제 맛입니다...'
라는 말을 적극적으로 드리고 싶네요...;;;

색다르고 유쾌한 연극을 원하신다면 적극 추천해드리고 싶은
'코믹쇼 로미오&줄리엣 시즌2' 였습니다. ^^

* 코믹쇼 로미오&줄리엣 싸이월드 클럽 : http://club.cyworld.com/clubV1/Home.cy/52700140


만들고, 나누고, 누리는
문화공연의 행복한 파동을 전해드립니다.
문화공연 오픈플랫폼 아트오션 by 감성두부


 
Posted by 아트오션

댓글을 달아 주세요

CULTURE/연극2011. 1. 23. 16:03


- 제목 : 앨리스 ln 원더랜드
- 장르 : 창작 뮤지컬
- 일시 : 2010.12.31 ~ 2011.02.05  
- 장소 : 대학로 극장 
- 출연 :  김운현, 정우석, 배창호, 권혁민, 김권 ..  
- Staff :  김운현, 차윤미 
- 관람등급 : 18세이상 
- 관람시간 : 80분 
- 공연시간정보 : 화~금요일 8시 / 토,일요일 3시 6시 / 월요일 공연 쉼
- 기획사정보
주최: 극단 내여페
주관: 뮤직홈 앤 이음시어터
문의: 02-3453-6320
* 정보출처 : 인터파크티켓




개인별점 : ★ ★ ★ ★ ☆

'앨리스 In 원더랜드'라는 바에서 일하고 있는 네 명의 바텐더들-
'M'의 감미로운 노래소리가 들리고,
바의 막내인 재하는 열심히 바닥청소를 하고 있다.

바의 매니저인 형우와 그의 고등학교 동창인 재원은 칵테일 잔을 닦고 있고-
평온한 분위기의 '앨리스 In 원더랜드'

그들은 바에 오신 손님들을 '앨리스'라고 부른다.
동화같은 바에서- 그들은 저마다의 사랑방식을 이야기하고
추억을 회상하며, 추억에 젖어 노래도 불러본다.
'Blue Friday'...애잔한 노래가 바에 울려퍼진다.

추억이 녹아든 칵테일은 앨리스들에게 선사되기도 하며
'사랑'이란 주제가 칵테일이라는 아름다운 색깔에 투영되어 앨리스들에게
'나의 사랑'에 대해 생각하게 만든다.

막내 재하는 바에서 '이쁜이'라고 불린다.
이쁜이는 머리색깔만큼이나 세상이 밝아보일것만 같고 표정도 해맑다-
하지만 그에게는 죽음의 문턱까지 갔던 끔찍한 경험이 있다.
이따금 어두운 표정이 보였던 것은 그 쓰라린 기억의 그림자였으리라...

죽음의 문턱의 자신을 구해줬던 사람은 다름아닌
'앨리스 In 원더랜드' 바의 사장 '권용준'

용준은 차가워보인다.
'사랑'이란 단어에 쓴 웃음 짓는다.
얼음같이 차갑기만 한 그에게 이쁜이의 '사랑'은 그저 철없게만 느껴지는
기억의 잔챙이로만 느껴질 뿐이다.
하지만 이런 용준의 마음을 움직인 이쁜이의 사랑과 눈물 그리고 아픔이
녹아든 칵테일 '블루 프라이데이'

용준의 고등학교 동창인 형우와 재원은
과거에 있었던 '사랑'에 대해 좋지 않은 감정을 가지고 있다.
그들의 사랑에 담긴 오해와 진실-
칵테일로 풀어나가는 사랑의 해답-

'앨리스 In 원더랜드'에 있는 바텐더들은 각각의 사랑에 대한 추억을 가지고 있고-
이것은 비단 이들만의 이야기가 아니다.
우리도- 늘상 스쳐지나가는 몇천만의 사람들도-
그들 한명 한명의 '사랑'에 대한 기억을 가지고 있다.

그 기억이라 함은 얼굴이 일그러질만큼 쓰기도 하고, 달기도 하며,
첫맛은 달았지만 끝맛은 서러울 정도로 쓰기도 할 것이다.

마치 아름다운 색을 가지고 있는 칵테일의 이면처럼-
이 네명의 바텐더들은 사랑을 칵테일에 비유하며 동화같이 풀어나간다.

'앨리스 In 원더랜드'에 있는 관객이자 손님인 '앨리스'들은
그들이 들려주는 사랑이야기에 웃기도 하고 울기도 하며 잠깐의 사색에 잠기기도 한다.
그리고 어쩌면 진지해져버릴 수 있는 상황을 비누방울 터트리듯이 팟- 하고 터뜨려주는
일명 이빨가수 'M'은 아무생각없이 웃고있는 듯 보이지만-
그가 노래를 부를 때의 감정은 경험에서 우러나오는 깊은 사랑의 애잔함이리라-

 사랑에 대한 향수를 느끼고 싶고-
언제 메말라버렸을지 모를 내 마음이 걱정된다면-
또한 지금 내 옆에 있는 소중한 사람에게 아름다운 사랑의 메시지를 전달하고 싶다면-
이 연극을 보면서 '사랑'에 대해 마음껏 느끼고 취하고 오시길- ^^


연극이 끝나면 포토타임이 있습니다. ^^
(제가 찍은 사진은 시망이어서-_-지인께서 찍으신 사진-)
배우분들 다 잘생기셨죠?ㅎ_ㅎ

왼쪽부터 일명 이빨가수 'M'역할을 맡으신 '권혁민'님-
바의 매니저 '노형우'역할을 맡으신 '배창호'님-
사장님과 형우의 고등학교 동창 '강재원'역할을 맡으신 '김권'님-
바의 막내 이쁜이! '은재하'역할을 맡으신 '정우석'님-
바의 사장님! 카리스마 넘치는 '권용준'역할을 맡으신 '김운현'님-







프로그램에 싸인을 부탁드렸더니,
다들 친절하게 싸인도 해 주셨습니다. *-_-*


개인적으로 이빨가수 'M'님을 좋아한다고 했는데...
이쁜이 님이 툴툴대면서 싸인안해주실려고...하다가 해주십니다. ㅎ_ㅎ
(귀여우세요. 뉴_뉴)


앨리스 인 원더랜드는 <대학로 극장>에서 공연중에 있습니다.
4호선 혜화역 2번출구에서 종로방향으로 500m 정도 걸어오시면 왼편에 보이세요- ^^
(걍 2번 출구에서 쭉쭉쭉 걸어가면 됩니다...-_-)

추천하는 연극-
소중한 친구, 애인 손잡고 꼭 보러가시길-

p.s. 극장 들어가면- 공연시작하기 전에 바텐더가 물어봅니다.
와인 먹을 건지 칵테일 먹을건지... ㅎ_ㅎ
맛나는 칵테일과 와인 맛보면서 관람할 수 있는 공연입니다. *-_-*


만들고, 나누고, 누리는
문화공연의 행복한 파동을 전해드립니다.
문화공연 오픈플랫폼 아트오션 by 감성두부


Posted by 아트오션

댓글을 달아 주세요